Twice - 2nd Mini Album: Page Two CD

Twice - 2nd Mini Album: Page Two CD

1 Review(s)

JYPK0652

New

Label: JYP Entertainment KR

Date: 2016.04

Format: CD

Number of Discs: 1

Weight: 14

More details

$11.21

1.CHEER UP
2.소중한 사랑
3.TOUCHDOWN
4.툭하면 톡
5.WOOHOO
6.HEADPHONE 써
7.I’M GONNA BE A STAR (CD ONLY)


드디어 컴백, TWICE 4월 25일 미니 2집 [PAGE TWO] 발매. TWICE의 두 번째 이야기가 시작된다.
TWICE 만의 건강하고 발랄한 매력을 한층 더 쌓아 올린 ‘출구 없는 회전문’ 걸그룹의 당찬 발걸음.

음원 역주행, 신인상, 7만장에 육박하는 앨범 판매량, 걸그룹 데뷔곡 기준 역대 최고 Youtube 조회수까지. 작년 하반기를 그야말로 뜨겁게 달궜던 TWICE가 드디어 4월 25일 미니 2집 [PAGE TWO]를 발매하며, 이들의 두번째 이야기를 시작한다. 신인으로서는 유례없는 성적을 일궈냈던 만큼 이번 미니 2집에 대한 팬들의 기대에 보답하기 위해 쉴 틈 없는 일정 속에서도 최고의 앨범을 만들기 위한 최선의 준비를 거듭해왔다.

2집 [PAGE TWO]는 TWICE만의 고유한 매력을 한층 더 강화하면서도 더 많은 색깔을 담기 위한 시도를 놓치지 않았다. 전작 ‘OOH-AHH하게’로 자신 있게 선보였던 TWICE만의 유니크 스타일 ‘Color Pop’ 을 기반으로 더 세련된 구성과 다채로운 사운드를 담고 있는 타이틀 곡 “CHEER UP”을 시작으로, 멤버 채영의 랩 메이킹과 함께 18년 만에 리메이크되는 “소중한 사랑”, TWICE가 가진 활기찬 개성과 똑닮은 다이나믹 사운드의 “Touchdown” 청량감과 부드러움을 동시에 잡아낸 ‘툭하면 톡’ 힙합, 펑키, 그루브를 하나로 모아, 말 그대로 ‘신나기 이를 데 없는’ ‘어서 우리 세계로 들어오라’는 자신감 넘치는 가사의 “WooHoo” TWICE만의 독특한 정서로 이별의 슬픔을 표현한 “Headphone 써”까지. 국내외 정상급 작곡가/ 작사가 및 엔지니어 팀과 함께 한 이번 미니 2집 [PAGE TWO]는 ‘눈으로 한번, 귀로 한번’ 두 번 감동을 주겠다는 TWICE의 각오를 넘어서는, 너무나 매력적인 음악적 스펙트럼을 자랑한다. 여기에 하나 더, SIXTEEN 때 많은 화제를 낳았던 “I’m gonna be a star”를 완곡으로 CD에만 수록, 팬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예쁜 애 옆 예쁜 애 옆 예쁜 애” 라는 수식어가 회자될 정도로 비주얼 매력이 앞서는 TWICE이지만, 팬들 앞에 ‘Group TWICE’로서 더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온 음악적 성장 또한 엿볼 수 있는 이번 앨범은 TWICE의 한층 더 성장한 ‘무궁무진한’ 매력을 보여주기에 조금도 부족함이 없겠다.
나아가 세번째, 네번째 앞으로 펼쳐질 많은 이야기들을 너무나 궁금하게 만들. 새로운 시작점으로서의 즐거움과 의미로 가득 차있다. 이번 앨범을 통해 무엇보다도 팬들에게 한발 더 가까이 다가가고 싶다는 순수한 포부를 밝히고 있는 TWICE. 평균 연령 18세지만 이 당차기 이를 데 없는 9명의 성장을 지켜보고 응원하는 것은 우리 모두가 각자 가지고 있는 꿈을 이뤄 나가는 것과 크게 다르지 않을 것만 같다. 그래서 TWICE를 마주할 때 설레는 마음을 더 감출 수가 없는게 아닐까. 이제 그 설레고 즐겁기 이를 데 없는 마치 놀이동산 같고, 마법 같은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우리의 눈 앞에 한번, 그리고 우리의 귀에 한번.

1. Cheer Up
힙합, 트로피컬하우스, 드럼&베이스 장르를 믹스한 국내에서는 유일무이하게 TWICE만이 보여줄 수있는 컬러 팝(Color Pop) 댄스 곡으로 ‘OOH-AHH하게’보다 더 세련되고 신나고 청량감 넘치는 사운드가 인상적인 곡이다. 특히 멤버 개인파트마다 느껴지는 창법의 변화와 멜로디는 기존 아이돌 음악에서 들을 수 없는 신선한 충격을 가져다 줄 것이다.
2. 소중한 사랑
1998년, 박진영이 박지윤에게 만들어주었던 하우스 댄스 곡을 일렉트로닉 악기들과 힙합리듬으로 새롭게 편곡하여 TWICE의 느낌으로 다시 만들었다.
3. Touchdown
Touchdown 은 marching drum 의 역동적인 리듬과 다이나믹한 멜로디, 파워풀한 사운드가 함께 어우려져 새로운 시작을 하는 TWICE 에게 마치 행진을 하는듯한 활기를 불어 넣어준다.

4. 툭하면 톡
TWICE 데뷔 전의 SIXTEEN 티저 영상을 보고, 그녀들의 넘치는 개성을 담기 위해 작업된 곡. Soul, Trap 등의 장르를 적절히 조화시켜 Dance Pop으로 만들고자 많은 노력을 기울였음. 808의 무게감과 퍼커션의 청량감 사이로 멤버들의 비글미 넘치는 보컬을 더 강조하여, 다양한 매력을 발산할 수 있게 많은 Structure로 구성된 곡이다.
5. Woohoo
TWICE의 솔직하고 자신감 있는 매력을 엿볼 수 있는 곡으로, 힙합 기반의 펑키한 그루브와 신나는 브라스가 어우러진 개성 넘치는 트랙에 귀엽고 상큼한 TWICE의 목소리가 조화를 이룬 팝 곡. 'Welcome To My World' 라는 외침을 시작으로 얄미울 정도로 예쁘고 사랑스러운 소녀들의 속마음을 재치있게 담아낸 가사가 인상적이다.
6. Headphone 써
무덤덤한 듯 하지만 또 아프기도 한 이별 이야기를 담은 곡이다. 헤어진 사람의 빈 공간을 음악으로 채우려는 누군가의 이야기. 사랑의 끝에서야 느낄 수 있는 자존심, 원망, 슬픔, 무덤덤함을 꾸밈없이 이야기하듯 풀어낸 이별노래이다.
7. I’m gonna be a star(CD Only)
더 큰 스타가 되겠다는 당돌한 포부를 담았다, SIXTEEN 방송 시절 때부터 지금의 TWICE에 이르기까지의 발전 과정을 아우르기 위해 ' SIXTEEN, TWICE' 를 언급하는 등의 가사적 유희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We are a Hanteo Chart family shop, and all your orders are reflected on Hanteo & Gaon Chart.

Information

Viewed products

Top sellers of the Week

Accept Site use cookies